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하산 유수프 캐나다노총 위원장] "박근혜 탄핵됐는데 한상균은 왜 감옥에 있나"

기사승인 2017.07.17  08:00:01

공유
default_news_ad2
   
▲ 하산 유수프 캐나다노총 위원장은 지난 14일 <매일노동뉴스>와의 인터뷰에서 "문재인 정부가 공정한 사회를 원한다면 한상균 민주노총 위원장을 석방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노동과 세계
한상균 민주노총 위원장 석방을 촉구하는 국제 노동계의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조합원 35만명의 스웨덴 금속노조(IFMetall)는 지난 11일 문재인 대통령과 정세균 국회의장 앞으로 서한을 보내 국제노동기구(ILO) 핵심협약 비준과 한상균 위원장 석방을 요청했다. 최근 아르헨티나노총 위원장은 방한해 민주노총과 간담회를 열었고, 캐나다노총 위원장은 한 위원장을 면회해 국제 노동계 차원의 연대를 약속했다.

하산 유수프(Hassan Yussuff, 60·사진) 캐나다노총 위원장은 한 위원장을 면회한 14일 <매일노동뉴스>와 인터뷰를 갖고 "한 위원장이 앞장선 투쟁으로 박근혜 정부가 탄핵되고 문재인 정부가 출범했는데 왜 그가 감옥에 있어야 하는지 납득할 수 없다"고 말했다. 그는 한-캐나다 FTA 당시 양국이 합의한 결사의 자유·단체교섭권 인정이 이행될 수 있도록 캐나다정부를 통해 한국을 압박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조합원 350만명 규모의 캐나다노총(Canadian Labour Congress)은 캐나다 전역을 포괄하는 유일한 총연맹이다. 유수프 위원장은 2014년 대의원대회에서 위원장에 당선된 뒤 올해 재선했다. 운수노동자 출신이다. 인터뷰는 서울 정동 민주노총 위원장실에서 이뤄졌다.

- 방한해 한상균 위원장을 면회한 이유는.

"한 위원장이 하는 일은 내가 캐나다에서 하는 일과 다르지 않다. 캐나다노총 역시 노동기본권 보장을 위해 집회와 시위를 한다. G20·G8 정상회담이 캐나다에 열렸을 때 차량방화나 가게 유리창을 부수는 등의 폭력적 양상이 벌어졌다. 그렇다고 집회 주체자 개인이 처벌받지는 않는다. 한국의 경우 시위 도중 일어났던 사건과 관련해 개인인 한상균 위원장에게 모든 책임을 뒤집어씌웠다는 점에서 매우 부당하다. 캐나다 시위에서는 경찰이 폭력적으로 시위를 진압해 '폭력시위를 부추겼다'는 이유로 경찰 관계자가 유죄 판결을 받았다.

- 한 위원장 면회에서 무슨 이야기를 주고받았나.

"한 위원장 석방을 위해 캐나다노총이 어떤 노력을 하고 있는지, 석방 후 두 노총 간 연대를 위해 어떤 사업을 펼칠 것인지 생각을 나눴다. 한-캐나다 FTA에 따라 노동기본권을 양국에서 어떻게 강화해 나갈지도 얘기했다."

- 같은 총연맹 위원장으로서 한 위원장 수감 모습을 봤는데 어떤 생각이 들었나.

"창살 너머 한 위원장을 보고 만감이 교차했다. 내가 집회를 주최했다는 이유로 감옥에 수감돼 있는 상황을 상상해 봤는데, 도저히 납득이 되지 않았다. 캐나다에서 총연맹 위원장이 수감됐다면 조합원뿐 아니라 사회적으로 난리가 났을 것이다. 같은 일을 하는 두 사람이 만났는데, 한 사람은 감옥에 있고 다른 사람은 바깥에서 면회를 신청한 셈이다. 한국 정부에 묻고 싶다. 민주노총의 강력한 투쟁이 도화선이 돼 박근혜 정부가 탄핵되고 새 정부가 출범했다. 그런데 왜 새 정부가 들어선 뒤에도 한 위원장이 감옥에 있어야 하나. 납득하기 어렵다."

- 한국은 경제성장에 집중하는 사회적 분위기 탓에 노동권이 소외돼 왔다. 한 위원장 수감이 그 연장선에 있다는 분석이 적지 않다.

"인권의 중요성을 전 사회가 인식하게 하고, 이를 촉진하는 것이 정부 역할이다. 모든 시민은 공정하고 균형 잡힌 사회에서 살권리가 있다. 이를 사실을 알리는 것은 정부 책임이다. 정부는 기업 등 소수를 대변하는 게 아니라 국민의 이익을 살펴야 한다. 문재인 정부는 한 사회의 인권과 노동권에 대한 인식을 바꾸는 과정에서 정부 역할이 중요하다는 것을 이해해야 한다. 튼튼한 중산층을 확대하고자 한다면 강력한 노조가 필요하다. 민주주의·경제성장과 함께 공정한 사회를 원한다면 노조 역할이 중요하다. 문재인 정부는 노조의 이런 역할을 인식하고 노동권을 중시하는 입장에서 한 위원장을 하루빨리 석방해야 한다."

제정남 jjn@labortoday.co.kr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set_C1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