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깃발이 천지

기사승인 2018.09.21  08:00:02

공유
default_news_ad2
   
▲ 정기훈 기자
청와대 앞길에 깃발이 천지다. 한반도기 휘날려 적대청산 큰 걸음 내디딘 남북 정상의 만남을 기념했다. 노조 깃발 줄줄이 서 적폐청산 큰 걸음을 촉구했다. 노조할 권리며 불법 시정 따위 법전에 뻔한 말을 내내 읊었다. 노조파괴며 온갖 부당노동행위와 꼼수와 거짓말을 전하던 연사는 금세 목이 쉬었다. 결코 평화란 없다던 노랫말 따라 몸짓 공연이 격했다. 노조를 향한 오랜 적대가 여전하다. 산전수전 끝에 세워 올린 노조 깃발 품고 오늘 또 청와대 앞이다. 약속 이행을 촉구한다. 노동 적폐 청산 큰 걸음이 이어지기를 재촉한다. 진자리에 앉아 농성한다.

정기훈 photo@labortoday.co.kr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