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금융노조 "박영선 장관 후보자 임명해 달라"

기사승인 2019.04.04  08:00:01

공유
default_news_ad2

- 3일 성명 내고 "금산분리 수호자가 중소벤처기업부 이끌어야"

금융노조가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후보자 임명을 촉구했다. 노조는 "삼성과 론스타 같은 거대 자본의 횡포를 저지하는 데 앞장섰던 박영선 후보자는 중소기업 중심 정책전환으로 포용성장을 이끌 적임자"라고 평가했다.

노조는 3일 박 후보자 임명을 촉구하는 성명을 발표했다. 노조는 성명에서 "금융산업 10만 노동자는 박영선 후보자를 문재인 정부 소득주도 성장·포용성장 정책을 달성할 적임자로 판단한다"며 "보수야당의 근거 없는 반대를 국민 뜻으로 오해하지 말라"고 밝혔다.

노조는 "(박 후보자는) 금융공공성 강화를 위한 금산분리 수호자"라며 "중소기업금융 현장을 포괄하는 우리 노조는 박 후보자가 중소벤처기업부를 이끌 가장 적절한 후보라고 평가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문재인 대통령은 전날 인사청문경과보고서를 7일까지 보내 달라고 국회에 재차 요청했다. 문 대통령은 국회가 동의하지 않더라도 8일께 박 후보자를 장관에 임명할 것으로 점쳐진다.

김미영 ming2@labortoday.co.kr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