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71개 교육단체, 교육공약 국민투표로 정한다

기사승인 2020.02.14  08:00:01

공유
default_news_ad2

- “사회 불평등으로 이뤄지는 교육 불평등 고리 끊겠다”

총선을 두 달 앞두고 71개 교육단체가 국민투표 방식으로 5대 교육공약을 선정해 21대 국회에 입법을 촉구하기로 했다.

교육불평등해소를위한교육단체연대회의(집행위원장 강신만)는 13일 오후 서울시 종로구 흥사단 3층 대강당에서 ‘21대 총선 교육공약 선정 국민투표 선포식’을 열고 이같이 밝혔다. 강신만 집행위원장은 전교조 부위원장이기도 하다. 연대회의에는 전교조·교육희망네트워크·징검다리교육공동체·참교육실현을위한전국학부모회 등이 참여하고 있다.

연대회의는 5대 핵심과제를 선정하기 위해 18개 교육개혁안을 제시했다. 18개 교육개혁안은 △법정 수업시수·수업일수 감축 △지방 교육재정 교부금 확대 △학부모·학생·교사회 법제화 △만 20세 이하 아동·청소년 무상의료 △사학 공공성 강화·사립학교법 개정 △교원의 완전한 노동기본권 보장을 위한 법률 개정 등이다.

71개 단체 회원은 물론 교육개혁에 관심이 있는 모든 사람이 5대 교육공약을 선정하는 온라인투표에 참여할 수 있다. 투표 기간은 14일부터 3월1일 자정까지다. 연대회는 다음달 4일 기자회견을 열고 투표결과를 공개할 예정이다.

강예슬 yeah@labortoday.co.kr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